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개그우먼

뻔뻔하게 바람피다가 방송중 공개 저격당했다는 개그맨 커플 오늘은 뻔뻔하게 바람피다가 방송중 공개 저격당했다는 개그맨 커플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얼마 전 결혼을 발표해 많은 응원을 받았던 개그맨 커플, 하준수 안가연. 두 사람은 바람으로 맺어졌다는 의혹이 일며 뜨거운 논란에 휩싸였는데요. 이번 논란을 예언이라도 하듯, 홍윤화가 하준수에게 일침을 날렸던 방송 장면들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최근 결혼을 발표한 하준수, 안가연이 부적절한 관계로 맺어졌다는 폭로가 터졌습니다. 하준수와 8년 동안 사귀며 동거했다는 전 여자친구는 그가 본인의 암 투병 도중 안가연과 부적절한 관계를 시작했다고 밝혔는데요. 동거하는 집에 안가연을 데려오거나 몰래 낚시 여행을 가는 등 본인을 기만했다고 주장했죠. 하준수는 해명문을 통해 바람을 피웠다고 인정하면서도, 본인이 관계에 최선을 다.. 더보기
방송 중 모욕적인 상황 못견디고 뛰쳐나간 연예인 TOP3 직장에서는 불편하고 짜증나는 상황이 생겨도 웬만하면 참고 넘어가기 마련인데요. 그런데, 빡치는 상황을 도저히 견디지 못하고 뛰쳐나간 연예인들도 있다고 하는데요. 어떤 일이 있었는지 한 번 알아볼까요? 렛츠 고. < TOP3 한고은 > 세월을 무시하는 방부제 미모, 배우 한고은 씨가 첫번째 주인공인데요. 특히 구설수나 논란거리가 없어 이미지 관리가 철저한 배우로도 꼽히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SBS 에 출연해 똑부러진 살림꾼의 모습을 보여주며 호감배우 이미지를 더 굳히기도 했죠. 하지만, 카메라 앞에서 완벽한 그녀도 인상을 찌푸릴 수밖에 없었던 사건이 있었다고 합니다. 한 인터뷰에서 한고은 씨가 화가 나서 자리를 뜬 것인데요. 해당 인터뷰에서 vj는 한고은 씨에게 "한가인씨하면 한 몸매 하시잖아요?"라며 한.. 더보기
두번 연속 범죄를 저지른 남자와 결혼한 비운의 여자 연예인 TOP3 사소하게는 생활 습관에서부터 크게는 가치관까지 사사건건 달라도 너무 달라 이혼을 결심하는 부부들이 많죠. 개중에는 배우자의 범죄 사실이 이혼으로 이어지는 경우도 있는데, 여기 한 번도 아니고 무려 두 번이나 범죄자와 결혼하는 불운을 겪은 연예인들이 있습니다. 오늘은 두 번 연속 범죄자와 결혼한 비운의 여자 연예인 TOP3를 알아보겠습니다. 1992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개그우먼으로 한창 전성기를 구가하던 이경실은 대학교 재학 당시 캠퍼스 커플로 만난 남자친구 손모씨와 7년 간의 열애 끝에 결혼에 골인, 슬하에 1남 1녀를 낳고 다복한 가정을 꾸리게 되었습니다. 종종 방송에도 동반으로 출연해 깨가 쏟아지는 애정을 과시했던 두 사람. 하지만 결혼한 지 11년이 지난 2003년 전국을 떠들석하게 만든 폭행 사..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