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랭킹이슈

중소걸그룹들이 향하는 충격적인 행사의 실체


화려한 모습으로 대중들에게 비춰지는 아이돌 스타들.

인기도 많고 수입도 많다보니 스타들을 동경하는 시선들도 매우 많습니다.

그러나 사실 잘나가는 아이돌들을 제외하고는 매우 현실적인 문제와 마주치기 마련인데요. 

과연 아이돌들은 어떤 문제들에 직면하는 것일까요?



<아이돌들에게 행사의 중요성>


사람들은 주로 음원순위를 보며 아이돌들이 얼마나 잘나가는지 이야기 하는 경우가 많지만 

사실 음원차트는 수익에 큰 영향을 주지는 못합니다.

음원이 흥하면 팬이 늘어나는 계기가 될 수 있고 행사섭외도

늘어나며 핫하다는 증표가 될 수 있으니 물론 중요하지만, 정작

음원 그 자체는 큰 돈이 되지는 않는다고 하는데요.


유통사와 저작권자에게 대부분의 수익이 돌아가고 정작

가수에게 오는 수익은 거의 없기 때문에 직접 작사작곡하는 

아티스트를 제외한 일반적인 아이돌의 경우에는 가장 주된 수입원이 광고촬영과 행사입니다. 

가요계의 구조 자체가 오로지 음악으로 수익을 낼 수 있는 구조가 아니기 때문에 

이런 요소가 매우 중요한 것이죠.



물론 방탄소년단, 엑소, 트와이스 같은 초대형 스타들은 투어나 

굿즈판매 수익이 너무 어마어마하기 때문에 행사를 거의 하지않는 활동형태를 취하고 있지만

이런 상위 1%의 아이돌들과 일반 아이돌의 상황은 매우 다릅니다. 

심지어 대중들이 생각하기에 "이정도면 뜬거 아니야?" 싶은 아이돌도 마찬가지라고 하는데요


정말 초대형 팬덤을 가진 아이돌들을 빼고는 '행사와 광고' 가 가장 중요한 수입이라고 합니다

그렇다보니 특히나 중소걸그룹의 경우 팬들이 볼때 “이게 뭐야?” 싶을 정도로 

초라한 무대에서 행사를 하는 경우도 굉장히 많은데요.





<아이돌 행사의 현실>

가까운 예시로 최근에 러블리즈가 대기업 행사를 비공개 스케줄로 소화하게 되었는데 

무대도 딱히 없고 마치 야유회 같은 무대에 서있는 것이 논란이 된 적이 있죠

심지어 멤버들의 손목을 잡는 등의 모습이 사진이 찍혀서 팬들이 크게 분노하기도 했는데요



사실 비공개 스케줄로 기업행사에 가는 것은 특히나 행사

중에서도 수입이 큰 편이기 때문에 이렇다 하더라도 

소속사측에서 쉽게 거절하기 힘든 것이 사실이라고 합니다.

이 뿐만 아니라 걸그룹 다이아의 경우 컴백후 얼마 지나지 않아 

어느조그마한 롤러장 행사에 출연하게 되어 팬들이 의문을 가지기도 했는데요



알고보니 다이아 회사의 대표와 롤러장측의 사적인 친분 때문에 

출연한 것이라는 이야기가 퍼지자 또 한번 팬들은 충격을 받았습니다.

슈퍼카를 타고 다니고 어린 나이에 건물주가 되는 아이돌

스타들이 큰 화제가 되고 주목받기도 하지만 그것은 정말 상위 1%의 일입니다.


매일 비행기 타고 다니며 해외에서 투어를 도는 최상위 아이돌과 

일반 아이돌의 수익차이는 많게는 수십배가 나기도 합니다.

어린친구들이 가장 원하는 직업이기도 하고 쉽게 성공한다는 잘못된 인식이 있기도한 아이돌인데 실

상은 이렇다는 것이 더 알려질 필요가 있을 것 같네요.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