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3분 정보

전국에서 가장 비싼 단독주택 TOP10



전국에서 가장 비싼 단독주택은 어디일까?

2018년 전국 개별 단독주택 공시가격으로

대한민국에서 가장 비싼 단독주택 TOP10 을 알아보았다


10

강남구 삼성동 - 이해욱 대림산업 부회장

135억원

이해욱이 2017 7월 강남구 삼성동에 지은 이 집은

2018년 기준 공시지가 135억 원으로 서울시 개별주택가격 상위 10개호 가운데 10위를 차지했다

자택을 시공할 당시 주택 3채를 사들인 뒤 

주변 집보다 2배 높은 8m 짜리 담벼락을 만들어

주민들의 조망권을 침해했다는 논란도 있었다


9

강남구 삼성동 -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139억원

삼성동 현대 아이파크 뒷 편에 자리하고 있는 이 집은

2008년 이건희 회장이 공매로 대지를 낙찰 받아 그 해 8월에 집을 지었다

대지면적 250, 연면적 673평 규모인 이 집은 지하 3, 지상 2층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고급호텔 로비 못지 않게 조명이나 마감재도 모두 최고급 제품을 사용하여 지었다고 한다.

 


8

용산구 한남동 - 서경배 아모레퍼시픽 회장

142억원

서경배 회장의 한남동 자택은 서 회장 아버지인 서성환 창업주가 1972 10월 매입했다

이 자택은 지난 해 130억원으로 평가됐지만

올해에는 9.23% 오른 142억원으로 공시지가가 책정됐다


7

용산구 이태원동 - 호암재단

147억원

7위는 삼성그룹 계열 호암재단이 소유한 이태원동 단독 주택이 차지했다

호암재단 소유의 이 집의 건축 면적은 262.44 제곱미터로 80평에 달한다.


6

용산구 장충동 1 -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152억원

152억원의 공시지가를 평가받은 장충동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주택이 6위에 이름을 올렸다

고 이병철 초대회장이 살았던 이 주택은 약 303평의 건축 면적을 가지고 있다


5

용산구 이태원동 -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182억원

5위에 오른 용산구 이태원동의 단독주택 역시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소유다

지난 해 157억원으로 평가받은 이 단독주택은 올해엔 15.92% 오른 182억원을 기록했다



4

용산구 한남동 -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190억원

이명희 회장의 장남인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의 용산구 한남동 자택이 4위에 올랐다

지난 해 11월 지은 이 주택은 지하 1, 지상 2층 규모로 

용산구청은 공시가격을 190억 원으로 평가했다


3

용산구 한남동 -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

197억원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은 1978 12월 매입한 대지에

 지하 2, 지상 2층 규모의 단독 주택을 지었다

이 주택 역시 지난 해 11월 신축했는데 197억원의 공시가로 3위에 올랐다


2

용산구 이태원동 - 이건희/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235억원

지난 해 공시지가 201억 원에서 올 해 34억 원이나 오른 235억 원의 공시지가를 기록한 

이건희/이부진의 용산구 이태원동 주택이 2위에 이름을 올렸다

1996 3월 딸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이 매입한 땅에 이 회장이 

2004 8월 지하 2, 지상 2층 규모의 이 단독주택을 지었다

1

용산구 한남동 -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홍라희

261억원



대한민국에서 가장 비싼 단독주택은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과 홍라희 씨의

 한남동 자택으로 261억 원의 공시지가를 평가받으며 1위에 올랐다

기존 단독주택 필지로 돼 있던 주변 6개 필지를 합병하면서 

지난 해 공시가격이 221억원으로 급상승하며 주목을 받았다.

여기에 올해에는 전년대비 15.3% 상승한 261억원으로 평가되었다


역시 그사세


반응형